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김천일자리
(주)이우텍
지방자치 정치,경제 사회,교육 경찰,법률 스포츠,건강 사람들 지역소식 독자코너 커뮤니티
지역소식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새 배너
새 배너
신세기체육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장마 후 노지과수 과원 관리 철저 당부
2020-07-30 오후 8:47:48 경북자치신문 mail hjtr3137@hanmail.net


    노지과수철저당부-기술지원과(사진1)



    장마 후 노지과수 과원 관리 철저 당부
     과수농가 “이렇게 관리하세요




    김천시는 장마와 집중호우로 인한 주요 노지과수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과원 관리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최근 잦은 장마로 인해 과수농가에서 병해충 피해가 빠르게 확산되고 있기 때문에 농가에서는 비가 그치는 즉시 방제를 해야 한다.


    또한, 장마 후에는 과수의 뿌리 활력이 저하되기 때문에 멀칭을 걷어내어 통기성을 확보하여 토양을 건조시키고 뿌리 활력 도모가 필요하다. 잎이 많이 손상된 나무는 수세 회복을 위하여 요소(0.3%), 4종복비 등을 엽면시비하고, 토양이 유실된 과원은 뿌리가 마르지 않도록 즉시 흙으로 채워주고 유기물이 많이 쌓인 과원은 시비량을 줄여야 한다.


    노지과수철저당부-기술지원과(사진2)


    올해 폭염일수는 평년(10일)보다 두 배 이상(20~25일) 지속될 전망이기에 장마가 끝난 뒤 닥칠 폭염에 농작물의 햇볕 뎀(일소) 피해가 커질 것으로 우려된다.


    햇볕 뎀 피해를 입은 농작물은 비대불량, 물러짐, 보구력 저하 등의 1차 피해를 보이다가 병이나 해충의 피해로 번지는 2차 피해까지 우려되고 있어 피해를 입은 부분은 즉시 제거하여 2차 피해를 막아야 하며 피해를 입지 않도록 평소 약하고 점진적인 하계전정을 실시해야 하고, 온도가 31℃ 이상 예보될 때에는 5분 간격으로 미세살수를 실시하거나 칼슘제제(0.1~0.3%)를 살포하는 등의 관리가 필요하다.


    노지과수철저당부-기술지원과(사진3)


    서범석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긴 장마 후 과원 피해를 줄이기 위해 적절한 과원관리와 병해충 종합관리가 매우 중요하며 이에 김천시는 과종별 현장 예찰을 강화하여 지역 농가들이 안정적인 생산을 할 수 있도록 홍보에 집중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인터넷 경북자치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7-30 20:47 송고
    장마 후 노지과수 과원 관리 철저 당부
    최근기사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경북자치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510-04-63010 | (우)740-100 경북 김천시 충효8길 8 (성내동)
    제보광고문의 054-435-7578-9 | 팩스 054-435-7580 |이메일 hjtr3137@hanmail.net
    신문 등록일 2012.5.14 | 등록번호 경북 아00222 신문윤리강령 준수
    발행인 (주)경북자치신문사 하정태 | 편집인 하정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하정태

    ISSN 2635-9855